권형필 | 변호사

법무법인(유) 로고스

주택임대차보호법상의 대항력을 행사하기 위해서는 그 요건인 주택의 인도 및 주민등록이 계속 존속하고 있어야 하고 중간에 불비되었다면 새로이 요건이 갖출 때 “비로소” 대항력을 갖춘 것으로 본다(대법원 2003. 7.

0

Re (0)
권형필 | 변호사

법무법인(유) 로고스

임차인이 간접점유를 하고 있을 경우 주임법상 대항력이 인정되기 위해서는 실제 점유하고 있는 전차인의 이름으로 주민등록이 되어야 한다(대법원 2007. 11. 29. 선고 2005다642** 판결). [

0

Re (0)
권형필 | 변호사

법무법인(유) 로고스

적법한 임대권한이 없는 사람과 임대차 계약을 체결한 경우, 주택임대차보호법이 적용되는지 여부(대법원 2014. 2. 27. 선고 2012다937** 판결) 판례 해설 임대차 계약은 당사자 중 한 명(임대인

0

Re (0)
권형필 | 변호사

법무법인(유) 로고스

주택임대차보호법의 적용을 받는 “주거용”의 의미(대법원 1996. 3. 12. 선고 95다519** 판결) [ 판례 해설 ] 주택임대차보호법의 적용대상은 주거용 건물이다. 다만 주거용 건물인지에 대한

0

Re (0)
권형필 | 변호사

법무법인(유) 로고스

주임법 제3조의2 제1항 상의 임차주택에는 당연히 임차주택이 놓여있는 대지도 포함된다(대법원 2000. 3. 15. 자 99마44** 결정). 판례 해설 주임법의 적용을 받기 위해서는 건물의 인도(점유

0

Re (0)
권형필 | 변호사

법무법인(유) 로고스

주택임대차보호법의 적용대상인 주거용 건물에 해당하는지 여부는 공부상의 표시뿐만 아니라 실질적인 용도에 따라 판단해야 한다(대법원 87다카20** 판결). 판례 해설 주택임대차보호법에서 규정한 요건,

0

Re (0)
권형필 | 변호사

법무법인(유) 로고스

주택을 사용, 수익하려는 목적이 아니라 자신의 채권을 수월하게 회수하기 위해 형식적으로 임대차 계약을 체결한 임차인은 주임법에서 요구하는 대항력 요건을 모두 갖추었다고 하더라도 주택임대차보호법의 적용을 받을 수 없

0

Re (0)
이승주 | 변호사

티에스 법률사무소

주택임차인이 보증금을 받기 위해서는 주택을 인도해야 한다는 측면에서 보증금반환의무와 주택인도의무가 동시이행관계에 있다는 표현을 한다. 임대인이 보증금을 주지 않을 경우 임차인은 서면 또는 구두상으로 임대인에게

0

Re (1)
avatar | 이상욱 | 안녕하세요. 지급명령과 명도에 관한 내용 잘 읽었습니다. 궁금한 사항이 있습니다...
김희성 | 법무사

한길 합동법무사 사무소

      ◊ 이 만화는 법무사지 2013년 11월호에도 함께 실렸습니다.

0

Re (0)
이신희 | 변호사

법무법인 태평양

Q: A는 주택임대차보호법상 대항력과 우선변제권을 모두 가지고 있는 임차인입니다. A가 보증금반환청구 소송의 확정판결 등 집행권원을 얻어 임차주택에 대하여 강제경매를 신청한 경우, 우선변제권을 인정받기 위하여 배당요

0

Re (0)
김향훈 | 변호사

센트로 종합법률사무소

1. 보증금 변제후 임차권등기의 방치 임대차가 끝난 후 보증금이 반환되지 아니한 경우 임차인은 법원에 임차권등기명령을 신청할 수 있다. 그런데 건물주가 보증금을 반환해주고도 미처 임차권등기를 말소하지 않은 상태

0

Re (0)
이승주 | 변호사

티에스 법률사무소

오피스텔을 주거용으로 임차하는 경우 임대인이 전입신고를 하지 말고 전세권등기를 하자는 경우가 있다. 필자도 사법연수원생활을 하면서 오피스텔에 1년 정도 살아본 적이 있는데 마찬가지였고, 결국 임대인 요구대로 전

1

Re (0)
이남철

동서합동 대표법무사

만산홍엽이 행인을 부르는 산행의 계절과 함께 세간살이를 옮기는 이사 철이 왔다. 주말이면 동네 뒷산부터 멀리 큰산까지 등산객으로 가득하고, 이삿짐을 실은 차가 여기 저기 골목을 지키고 서 있다. 전세에서 내집 마련으

0

Re (0)
이승주 | 변호사

티에스 법률사무소

주택 소액임차인의 최우선변제권이라는 것이 있다. 쉽게 이야기해서 경매등기 전에 소액임차인이 주택의 인도와 전입신고(주민등록)라는 요건을 갖출 경우 은행의 선순위 근저당권보다도 우선순위로 배당이 되는 경우라고 생

1

Re (0)
정원 | 변호사

법무법인 지평

통계청의 2010년 인구주택 총조사에 따르면 자가(自家) 거주비율은 54.2%입니다. 절반 조금 못 미치는 국민은 여전히 임대차를 통해 주거를 마련하고 있는 셈입니다. 이에 주택임대차에 관해 다양한 분쟁이 발생하고

0

Re (1)
| 김향훈 | 정원 변호사님 좋은 글 감사합니다. ~~^^
조주영 | 변호사

법무법인 세창

우리나라 국민들 주거형태의 상당수가 임대차이기 때문에 이를 둘러싼 분쟁도 매우 빈번합니다. 이번 호에서는 주택임대차계약과 관련된 최근의 이슈를 2010. 7. 개정된 주택임대차보호법 시행령 및 관련 판례들을

0

Re (0)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