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쓴이 : 장혜진 기자
  • 법률신문사
연락처 : 02-3472-0601
이메일 : core@lawtimes.co.kr
홈페이지 : http://www.lawtimes.co.kr
주소 : 서울 서초구 서초동 1321-1 강남빌딩 14층
소개 :

이 포스트는 0명이 in+했습니다.

    목록이 없습니다.

    18기 4명, 17기 3명 검사장 승진…’빅4′ 유임

    0

    법무부, 검사장급 이상 검찰고위간부 인사 단행

    법무부는 13일 이명재(사법연수원 18기) 법무부 인권국장을 검사장급인 서울고검 형사부장으로 승진발령하고, 석동현(사법연수원 15기) 부산지검장을 서울동부지검장으로 전보하는 등 검찰 고위간부 38명에 대한 승진·전보인사를 18일자로 단행했다. <☞인사명단>

    이번 인사에서는 사법연수원 18기 출신 4명과 19기 출신 3명 등 7명이 검사장으로 승진했다.

    최교일 서울중앙지검장과 임정혁 대검찰청 공안부장, 최재경 대검 중앙수사부장, 국민수 법무부 검찰국장 등 검찰 '빅4'는 유임됐다. 채동욱 대검 차장과 노환균 법무연수원장, 안창호 서울고검장 등 고검장급 간부 8명도 유임됐다.

    연말 대선을 앞두고 조직을 안정시키는 한편 서울중앙지검장과 대검 중수부장과 공안부장을 유임시켜 정권말 사정·공안 라인의 안정적 운용에 무게를 둔 것으로 풀이된다.

    법무부 관계자는 "검사장급 7자리의 결원을 충원하고 이에 따라 빈자리를 채우기 위해 단행한 인사"라며 "부정부패 수사의 흔들림 없는 지속과 조직 안정을 위해 고검장급 전원과 주요 보직 검사장들은 유임하게 했다"고 말했다.

    당초 18기는 2~3명 승진이 점쳐졌지만, 기수마다 12~13명이 검사장으로 배출된 전례에 따라 승진 규모가 4명으로 늘어난 것으로 전해졌다. 여기에는 14기 출신 검사장들의 용퇴 등으로 인사폭이 커진 것이 한 몫했다. 이에 따라 18기 출신 검사장은 지난해 승진한 8명에 이어 12명으로 늘어났다.

    18기 가운데 검사장으로 승진한 김영준·박민표·오광수 법무연수원 연구위원은 서울고검 공판부장과 송무부장, 대구지검 1차장으로 발령났다. 19기 출신 중에서는 공상훈 성남지청장이 대전지검 차장, 김진모 전 청와대 민정2비서관이 부산지검 1차장, 이창재 안산지청장이 광주지검 차장으로 승진했다.

    서울 출신이 3명(이창재·박민표·이명재), 전북 출신 2명(김영준·오광수), 충북(김진모)과 대구(공상훈) 출신이 1명씩이다. 학교 별로는 고려대 법대(이명재)와 성균관대 법대(오광수) 출신 1명씩을 제외한 나머지 5명이 모두 서울대 법대 출신이다.

    김주현 대전지검 차장과 황윤성 춘천지검장, 이건주 법무연수원 기획부장이 각각 법무부 기획조정실장과 법무실장, 범죄예방정책국장으로 영전했으며, 한명관 수원지검장과 주철현 광주지검장, 이건리 창원지검장이 대검 형사부장과 강력부장, 공판송무부장으로 각각 자리를 옮겼다.

    또 변찬우 서울고검 형사부장이 서울중앙지검 1차장으로 전보됐고, 박청수 의정부지검장, 임권수 전주지검장, 정동민 대전지검장이 서울 남·북·서지검장으로 임명됐다. 특수통으로 유명한 강찬우 광주지검 차장은 법무연수원 기획부장으로 자리를 옮겼다.

    검사장급 이상 고위간부 인사가 마무리됨에 따라 차장·부장검사 등 중간간부 인사에도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중간간부 인사는 보통 검사장 인사 발표 후 1주일 내지 10일 안팎에서 단행된다.

    연말 대선을 고려할 때 대검 공안기획관과 서울중앙지검 2차장, 공안1부장 등 공안라인 중간 간부들은 모두 유임될 것으로 보인다.

    특수수사를 관장하는 윤갑근 서울중앙지검 3차장은 2년여 동안 유임된 점을 감안하면 교체가 유력하다. 후임에는 이금로 대검 수사기획관과 전현준 대검 범죄정보기획관, 신유철 서울남부지검 차장, 안상돈 수원지검 2차장, 오정돈 서울북부지검 차장, 안태근 서울서부지검 차장 등 사법연수원 20기 출신들이 유력하게 거론되고 있다. 이금로 기획관은 유임될 것이라는 전망도 있다.

    같은 20기인 김오수 청주지검 차장, 구본진 울산지검 2차장, 박정식 부산지검 2차장, 박은석 대구지검 2차장, 이영만 의정부지검 차장, 김호철 인천지검 2차장, 이혁 법무부 감찰담당관도 주요 보직 후보로 하마평에 오른다.


    Comment

    You must be logged in to post a comment.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