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승열 | 법무사

대전

가뭄이 심각하다. 사람은 물론 세상의 모든 생물은 물 없이 살 수 없다. 도시에서는 수도꼭지를 틀면 언제든지 물이 콸콸 쏟아지고 있으니 아직 가뭄을 실감하지 못하지만, 전국 방방곡곡은 심각한 가뭄에 한숨소리가 높다.

0

Re (0)
이승주 | 변호사

티에스 법률사무소

실무에서 권리금 계약서를 확인하다 보면, 유사한 규정도 상당하나, 그 각각의 내용이 매우 다양하고 차이가 있는 것도 발견하게 된다. 권리금계약서를 작성할 때 가장 기초적으로 고려해야 할 것은 어떤 것이 있을까?

0

Re (0)
강해룡 | 변호사

법률신문 편집인

自畵像

1

Re (0)
이승주 | 변호사

티에스 법률사무소

건물소유목적으로 토지를 임대차 했는데 임차권이 소멸한 경우 임차인은 임대인에게 건물의 매수를 청구할 수 있다(민법 제643조, 제283조). 다만, 임차권의 소멸 원인이 차임연체로 인한 해지였다면 임차인에게 건

0

Re (0)

[ 판례 해설 ] 본래 도급은 고용과 달리 수급인이 도급인과 대등한 계약당사자로서 일을 완성하는 것이지 수급인이 도급인의 지배에 복종하는 것이 아니다. 하지만 거래의 현실을 보면 도급인과 수급인의 관계를 사용

0

Re (0)

[ 판례 해설 ] 세무조사권의 남용 금지를 규정한 국세기본법 제81조의4 제1항이 갖는 의미 및 법적 효력, 그 적용요건과 효과 등을 설시한 판례이다. 민사분쟁의 일방당사자로부터 부탁을 받은

0

Re (0)
권형필 | 변호사

법무법인(유) 로고스

[ 판례 해설 ] 당해 판결에서의 원고 인용금액이 약 8억 9,000만 원에 달한다는 점은 관리단이나 위탁관리업체의 입장에서 억울한 마음이 들 수도 있을 것이다. 법리상으로는 당연하지만, 일반적으로 아파트입주자대표

0

Re (0)
권형필 | 변호사

법무법인(유) 로고스

[ 판례 해설 ] 임차인이 주택임대차 보호법에 근거하여 우선변제를 받기 위해서는 당연히 배당요구를 하여야 하고 그렇지 않을 경우 배당을 받지도 못하고 부당이득반환청구도 할 수 없다. 더 나아가 주택임대차보호법상 소

0

Re (0)
정승열 | 법무사

대전

이번 대통령선거에서 제일야당 후보가 당선된 것은 후보의 능력이 출중했다거나 공약이 탁월해서가 아니라 직전 대통령의 소통부재와 비선실세에 의한 권력농단이라는 무능에 대한 반사 효과적 측면이 많다. 그런데, 유권자 41

0

Re (0)
권형필 | 변호사

법무법인(유) 로고스

[ 판례 해설 ] 대상판결은 임차권은 그대로 있고 임차보증금만 양도되었을 경우 양수인이 임차인이 누릴 수 있는 권리를 행사할 수 있느냐의 문제인바 대법원은 임차권을 함께 양수하지 않은 이상은 임차보증금 채권은

0

Re (0)
권형필 | 변호사

법무법인(유) 로고스

[ 판례 해설 ] 하나의 건물 사용수익권자가 두 개의 권리 즉 전세권과 임차권을 모두 가지고 있을 경우 당사자의 의사를 고려한다면 하나의 사용수익권에 관한 소멸통고는 실질적으로 전부에 대한 소멸통고인바, 임차권

0

Re (0)
강해룡 | 변호사

법률신문 편집인

대법원과 헌법재판소의 기관구성 양태(樣態)   1. 전 헌법재판소장인 박한철 헌법재판관은 2017년 1월 31일 임기만료로 퇴임하였다. 그 후 지금까지 헌법재판소장의 직무는 절차에 따라 다

1

Re (0)
권형필 | 변호사

법무법인(유) 로고스

[ 판례 해설 ] 보통 하자 부위에 따라 담보기간이 1, 3, 5, 10년으로 정해지고 해당 기간 내에 발생한 하자에 대하여 배상책임을 규정하고 있는바, 위 규정을 해당 기간 이내에 반드시 소송을 제기하여야 하는

0

Re (0)
권형필 | 변호사

법무법인(유) 로고스

[ 판례 해설 ] 집합건물 중 하나의 구분소유권이 여러 명의 공유관계로 존재하는 경우 공유자 중 누가 그 의결권을 행사할 수 있는지 의문이 들 수 있다. 집합건물법에서는 이 경우를 예상하여 동법 제37조 제2항에

0

Re (0)
정승열 | 법무사

대전

1950년 1월 12일 당시 미 국무장관 D. G. 애치슨(Acheson: 1983~1971)은 미국의 극동 방위선을 알류샨 열도-일본-오키나와- 필리핀을 잇는 선으로 정하고, 타이완․ 한국․ 인도차이나 반도와 인도

0

Re (0)
김향훈 | 변호사

센트로 종합법률사무소

  “이 사건 이길 것 같습니까?” 또는 “이길 자신 있으세요?”   이 질문은 영원한 숙제이다.   의뢰인이야 당연히 “꼭 이깁니다!”라는 표현을 듣고 싶어한다

0

Re (0)
이승주 | 변호사

티에스 법률사무소

필자는 ‘부동산법률상식 160(블로그 및 리걸인사이트 게재일: 2016. 12. 23.) 상가임차인의 권리금회수기회요청과 손해배상’을 통해 권리금회수기회요청권의 행사기간에 대한 의견을 피력한 사실이 있다. 상임

0

Re (0)
김은효

법무법인 동명, 경기중앙지방변호사회

본고에서 소개드릴 내용은 2017년 3월 27일 서울 가정법원에서 개최된 한독 성년후견 전문가 대회에서 발제된 내용으로 독일 후견법원의 역할에 이어 성년후견청의 역할에 대해 소개해 드리고자 한다. 위 내용에 대

0

Re (0)
김은효

법무법인 동명, 경기중앙지방변호사회

2017년 3월 27일 서울가정법원 융선당에서 우리나라와 독일 성년후견전문가들이 모인 국제회의가 개최됐다. 독일의 경우 우리보다 앞선 1992년경부터 성년후견제도를 시행했고, 그동안 위 제도를 개혁하고 사회에

0

Re (0)
김은효

법무법인 동명, 경기중앙지방변호사회

본고에서는 독일 성년후견제도하에서의 성년후견청의 역할에 이어 후견사단법인의 역할에 대해 살펴보고 우리의 경우와 비교 검토해 보고자 한다. 이 글의 내용은 독일 성년후견법인에서 27년간 정신질환자, 정신장애인 및

0

Re (0)
loading..